보람그룹, 충남 지역민과 상생 도모…충청남도·천안시탁구협회와 업무협약

10

협회 소속 탁구인 1만여 명에 장례식장 이용 혜택 제공

사진제공=보람그룹김경곤 보람카네기 법인영업이사(가운데)와 엄거하 천안시탁구협회 회장(왼쪽), 한명수 충청남도탁구협회 부회장(오른쪽)이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보람그룹이 충청남도 및 천안 지역 탁구인들을 위한 혜택 마련에 나섰다.

보람그룹 천안국빈장례식장은 8일 충청남도탁구협회, 천안시탁구협회와 3자 간 업무협약을 맺고 각 협회 회원들에게 장례식장 이용 혜택을 제공해 탁구인들과의 상생·발전에 협력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충청남도탁구협회는 15개 시·군의 약 8000명의 탁구인이 소속된 단체다. 탁구인들을 지원하거나 지역 탁구대회를 개최하는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천안시탁구협회도 소속된 2000여 명 탁구인의 권익을 위해 힘쓰고 있다.

충청남도탁구협회와 천안시탁구협회 회원들은 장례식장 시설(빈소 및 접객실) 사용료 할인, 장의용품 할인, 근조 화환과 영결식장, 고인 관내 이송 무료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충남 천안시는 보람그룹의 프로탁구단 보람할렐루야 체육관이 있는 지역이다. 보람할렐루야는 2016년 창립 이후 천안 지역의 탁구 동호인과 유소년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재능기부 활동을 펼쳐온 바 있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보람그룹은 보람할렐루야와 함께 충남 및 천안시 지역 탁구 발전을 위해 기존의 재능기부 활동을 더욱 확대 제공하는 등의 활동도 펼쳐나갈 계획이다.

보람그룹 관계자는 “탁구라는 생활 스포츠를 매개체로 지역민들에게 일상의 혜택을 지원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당사 상품 및 서비스 제공으로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일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