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도 대형마트 평일 의무 휴업 추진…상생협력 협약 체결

24
의정부시는 14일 시청에서 제일시장번영회 의정부시장상인회 청과야채시장상인회 경기북부슈퍼마켓협동조합 한국체인스토와 대‧중소유통업 동반 성장 및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의정부시
의정부시는 14일 시청에서 제일시장번영회, 의정부시장상인회, 청과야채시장상인회, 경기북부슈퍼마켓협동조합, 한국체인스토와 ‘대‧중소유통업 동반 성장 및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의정부시]

서울과 대구 일부 기초자치단체가 대형마트 의무 휴업일을 주말에서 평일로 바꾼 가운데 경기 의정부시도 평일 휴업을 추진한다.

14일 의정부시에 따르면 관내 대형마트, 준대규모 점포(기업형 슈퍼마켓) 등 29곳의 의무 휴업일을 주말에서 평일로 변경하는 계획을 추진한다.

시는 이날 시청에서 제일시장번영회, 의정부시장상인회, 청과야채시장상인회, 경기북부슈퍼마켓협동조합, 한국체인스토와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대‧중소유통업 동반성장 및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이들은 의무 휴업일을 매월 둘째·넷째 주 일요일에서 매월 둘째·넷째 주 수요일로 변경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시는 유통업체 간의 합의로 결정된 사항을 행정·정책적으로 뒷받침하기로 했다.

평일 전환이 결정되면 행정예고, 유통업상생발전협의회 심의 등을 절차를 추진할 예정이다.

대형 유통업체는 중소 유통업체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교육, 마케팅·홍보, 시설‧장비 개선 등을 지원하고, 중소 유통업체는 대형 유통업체의 의무휴업일 평일 전환 등에 협력한다.

또 대형 유통업체는 중소 유통업체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고객 편의시설 확충, 노후시설 개선 등 지원 사업도 한다.

의정부시상권활성화재단은 지원 사업의 공공성과 투명성을 높이고자 대형 유통업체와 업무 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