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광주시와 맞손…안전한 라이더 업무 환경 조성

21
14일 광주광역시하남혁신지원센터에서 열린 협약식에 요기요 강채영 정책협력부문 이사(가운데)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요기요 14일 광주광역시하남혁신지원센터에서 열린 협약식에 요기요 강채영 정책협력부문 이사(가운데)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요기요

요기요의 요기배달을 운영 중인 플라이앤컴퍼니는 광주광역시 및 광주경제진흥상생일자리재단과 함께 배달 라이더의 안전하고 건강한 근무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라이더 대상 안전 교육은 물론 라이더들이 감정 노동 스트레스에서 벗어나 정서적 안정을 취할 수 있도록 심리 상담을 지원할 계획이다.

요기배달의 일정 배달 건수(2023년 7월부터 1건 이상)를 수행한 라이더 및 크루라면 누구나 광주 지역 내 5개의 심리 상담 센터를 통해 전문 심리 상담을 지원받을 수 있다.

요기요는 지난 3월부터 고용노동부와 함께 ‘플랫폼 종사자 일터 개선 사업’을 통해 라이더의 안전한 업무 환경 조성을 위한 공동 사업을 진행 중이다.

특히 이번 업무 협약은 고용노동부에 이어 광주광역시와의 민관협력을 통해 지역사회 라이더들의 안전 권리를 제고하는데 의의가 있다.

강채영 요기요 정책협력부문 이사는 “라이더 분들의 신체 건강만큼이나 중요한 심리 건강을 증진할 수 있도록 이번 협약을 진행하게 됐다”며 “안전 교육과 더불어 감정 노동이 많은 라이더 분들이 더욱 건강한 근무 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적인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