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통공사, 비산초 늘봄학교 ‘예술인파견지원사업’ 활용

21
대구교통공사는 서구 비산초등학교 늘봄학교에 ‘판소리와 건반악기의 콜라보’ 수업을 지원했다 사진대구교통공사
대구교통공사는 서구 비산초등학교 늘봄학교에 ‘판소리와 건반악기의 콜라보’ 수업을 지원했다. [사진=대구교통공사]

대구교통공사는 지난 13일, 서구 비산초등학교 늘봄학교에 ‘예술인파견지원사업’을 활용해 ‘판소리와 건반악기의 콜라보’ 수업을 지원했다.
 
‘예술인파견지원사업’은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이 추진하는 예술인의 역량과 기업의 니즈를 접목해 다양한 예술 협업 활동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공사에는 5명의 예술인이 배정되었다.
 
공사는 파견된 예술인 5명을 활용해 정례조회 음악회, 늘봄학교 수업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에 진행한 비산초등학교 늘봄학교 수업지원은 그 첫 번째 활동으로 국악인 황세희(판소리), 예술인 홍종원(건반, 작곡)과 대구시교육청 장학사·대구문화예술진흥원 직원 등이 참석했다.
 
판소리, 민요 등 수업 진행으로 아이들에게 새로운 활동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해 좋은 반응을 얻었으며, 공사는 앞으로 대구시의 인구감소 지역으로 지정된 남구와 서구의 초등학교에서 늘봄학교 수업을 우선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김기혁 대구교통공사 사장은 “정부에서 추진하는 늘봄학교 정책에 적극 동참해 저출산 완화, 사교육 경감, 일과 가정의 양립 확충 등 국가적인 차원의 문제를 해소하는 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