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바키아 총리, 총격당해 병원 이송 “상태 위독”…용의자 현장서 체포

20
AP연합뉴스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

친러시아 성향의 슬로바키아 총리가 총격으로 병원으로 이송됐다.

15일(현지시간) AP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이날 로베르트 피초 슬로바키아 총리가 수도 브라티슬라바 외곽의 마을에서 총격을 받고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날 로베르트 피초 총리는 브라티슬라바 북동쪽으로 150㎞ 떨어진 핸들로바 지역에서 정부 회의를 주재하고 나오던 중 총격에 휘말렸다.

당시 해당 회의가 끝난 뒤 네 발의 총성이 들렸고 이 중 한발이 피초 총리의 복부를 관통했다. 피초 총리는 즉각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현재 위독한 상황으로 알려졌다.

용의자는 슬로바키아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체포됐다.

한편 피코 총리는 2006∼2010년 첫 번째 임기에 이어 2012∼2018년 연속 집권하며 총 세 번 총리직을 역임했다. 지난해 10월 총선에서는 우크라이나 지원 반대 여론을 등에 업고 총리직에 복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