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컨드 홈’ 수요 잡는다…자이가이스트, 중저가 모듈러 주택 출시

25
사진제공=자이가이스트자이가이스트 RM.

GS건설의 목조 모듈러 주택 자회사 자이가이스트가 중저가 신상품을 내놨다.

16일 자이가이스트는 ‘자이가이스트 RM’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RM은 Real Modular의 줄임말로 모듈러 주택의 기본을 담았다는 의미다.

자이가이스트 RM은 세컨드 홈 수요자를 위한 중저가 소형 모듈러 주택이다. 당진공장에서 전체 공정의 80%를 시공하고 현장에서는 모듈을 결합하는 방식으로 기존 상품보다 비용을 절감했다. 대부분 공장에서 시공하다 보니 모듈 운송 후 현장 시공에 걸리는 기간은 일주일 정도에 불과하다.

전체 면적은 58.6㎡이며 침실 2개와 화장실 1개로 구성된다. 하나로 이어진 듯한 주방과 거실 공간으로 공간감을 살렸고 전면부에 거실 창을 넓게 배치해 풍부한 채광을 확보할 수 있게 했다.

남경호 자이가이스트 대표는 “소규모 주택 개발에 대한 건축주의 요구가 많았다”며 “RM은 지방 인구 감소에 대응하는 정부 정책과 맞물련 세컨드 홈의 진입장벽을 낮추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최근 기존 1주택 보유자가 인구감소지역에서 공시가격 4억 원 이하 주택 1채를 취득하면 주택 보유·거래에 대한 세제 혜택을 제공한다는 내용의 세컨드 홈 활성화 정책을 발표한 바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