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표원, 고등·대학생 50명과 ‘2024 제품안전 크리에이터’ 발대식 개최

6

Z세대 톡톡 튀는 아이디어로 제품안전 홍보 효과 ‘톡톡’

국가기술표준원 전경.ⓒ데일리안 DB 국가기술표준원 전경.ⓒ데일리안 DB

국가기술표준원은 Z세대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활용한 제품안전정책 홍보에 나선다.

국표원은 10~20대 맞춤형 제품안전 홍보 콘텐츠를 제작할 고등학생·대학생 50명을 ‘2024 제품안전 크리에이터’로 선발하고 16일 발대식을 개최했다.

국표원은 젊은 층의 제품안전 인식 제고를 위한 참여형 홍보프로그램을 5회째 운영 중이다. 특히 올해는 SNS 활동과 영상제작에 익숙한 Z세대 특성을 반영하여 숏폼 영상 제작 중심으로 미션 내용을 변경하고 참여 대상을 기존 대학생에서 고등학생까지 확대하는 등 프로그램을 개편했다.

선발된 크리에이터들은 ‘해외직구 제품 구매 시 주의사항’, ‘무시동히터 등 최근 제품안전사고 사례 및 예방수칙’ 등 월별 1개 주제(총 5개)에 대해 국민의 시선으로 알기 쉽게 영상을 제작하고 SNS 등 온라인 매체를 통해 전파하는 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우수한 제품안전 홍보 콘텐츠를 제작한 크리에이터에게는 제품안전의 날 기념식(11월 12일)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1점, 국표원장상 4점 등 총 15점이 시상될 예정이다.

진종욱 국표원 원장은 발대식에서 크리에이터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면서 “Z세대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로 제작된 콘텐츠를 통해 제품안전정책이 국민에게 손쉽게 전달되기를 기대한다”며 “제품안전 홍보는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중요한 일이므로 자부심과 사명감을 가지고 활동에 임해 달라”고 당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