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글로벌, 1분기 매출 2019억···전년比 6%↑

8
휴온스글로벌

휴온스글로벌은 올해 1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2019억원, 영업이익 260억원, 당기순이익 231억원을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16%, 6%, 1% 성장한 수치다.

휴온스, 휴메딕스 등 상장 자회사 실적 호조와 휴온스바이오파마, 휴온스메디텍 등 비상장 자회사 성장이 사상 최대 매출을 견인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휴온스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1478억원, 영업이익 107억원, 순이익 98억원을 기록했다.

부문별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전문의약품이 12% 성장한 641억원, 뷰티·웰빙 부문은 5% 증가한 487억원, 수탁(CMO)사업은 23% 증가한 195억원을 기록했다. 2공장 점안제 생산라인 매출과 국내 주사제 수주 증가, 연속혈당측정기 ‘덱스콤G7’의 출시로 인한 의료기기 매출 증대 덕분이다.

에스테틱 자회사 휴메딕스는 개별재무제표 기준 1분기 매출액 412억원, 영업이익 106억원, 당기순이익 93억원을 기록했다. 에스테틱, CMO 사업 분야가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

휴온스글로벌 송수영 대표는 “휴온스그룹은 미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글로벌 사업 확장을 비롯한 투자 계약 체결 등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며 “연구개발(R&D) 파이프라인 도입부터 파트너십 체결, 지분 투자까지 미래 성장 재원 확보를 위한 활동에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