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현물 ETF’ 급물살 탈까…이복현, 美SEC 의장과 논의

19
'비트코인 현물 ETF' 급물살 탈까…이복현, 美SEC 의장과 논의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연합뉴스

한국의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을 알리기 위해 미국을 방문한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현지 증권거래위원회(SEC) 의장과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등에 관해 의견을 나눴다.

16일 금감원에 따르면 이 원장은 지난 14일(현지시간) 게리 겐슬러 SEC 의장과 증권·가상자산 불공정거래 조사 및 비트코인 현물 ETF 승인 배경에 관해 논의했다. 이 원장은 또 로스틴 베넘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의장과 미국의 가상자산 입법 동향과 양국 간 정보 공유 강화 방안도 상의했다.

앞서 이 원장은 지난 13일 스위스 바젤에서 열린 바젤은행감독위원회(BCBS) 금융감독기관장·중앙은행 총재 회의에 참석했다. 회의 참석자들은 각국의 ‘바젤Ⅲ’ 이행 현황을 살피고 이를 신속하게 이행하는 게 중요하다는 데 동의했다. 참석자들은 또 이 회의에서 ‘은행의 가상자산 건전성 처리 기준서’ 개정이 진행됨에 따라 시행일을 2025년 1월에서 2026년 1월로 연기하는 데 합의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