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장 인허가 신속하게”…공공 협력 가속화

26
LX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산업단지공단,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이 17일 LX서울지역본부에서 ‘공장 인허가 사전진단 서비스 구축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LX한국국토정보공사 LX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산업단지공단,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이 17일 LX서울지역본부에서 ‘공장 인허가 사전진단 서비스 구축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LX한국국토정보공사

공장 인허가를 간편하게 처리하는 사전진단 서비스 구축을 위한 공공 협업이 가속화된다.

LX한국국토정보공사, 한국산업단지공단,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이 17일 LX서울지역본부에서 ‘공장 인허가 사전진단 서비스 구축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세 기관은 한국국토정보공사의 ‘디지털 국토 플랫폼(LX플랫폼)’, 공간정보산업진흥원의 ‘V-world’, 한국산업단지공단의 ‘Factory-ON’을 연계해 공장 인허가 사전진단 서비스 모델 구축을 위해 협업한다.

그동안 공장을 설립·운영하려는 국민은 적합한 입지 선정과 규제사항 검토를 위해 수십 개에 달하는 인·허가 부서를 방문하는 등 많은 시간과 비용을 소모했다.

앞으로 세 기관의 협업으로 공장 인허가 원스톱 서비스 모델이 구축되면 시간이 단축될뿐 아니라 사용자는 간편하고 쉬운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

어명소 LX 사장은 “각 기관의 협업으로 공장 인허가에 불필요하게 소요된 시간·비용 부담이 컸던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플랫폼 기술과 역량을 아낌없이 지원해 디지털 플랫폼 정부 구현에 적극 조력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