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서울국제정원박람회서 180평 규모 아이파크 가든 선보여

41
HDC현대산업개발, 서울국제정원박람회서 180평 규모 아이파크 가든 선보여
HDC현대산업개발은 서울국제정원박람회에서 광운대역세권 개발사업의 ‘히든 네이처’ 콘셉트를 담은 기업동행정원 아이파크 가든을 선보였다. 사진제공=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은 서울국제정원박람회에서 아이파크 가든을 선보였다고 17일 밝혔다.

아이파크 가든은 HDC현대산업개발이 지난달 서울시 관내 친환경 ESG정원 조성을 위한 서울국제정원박람회 기업동행정원 업무협약의 연장선으로 뚝섬한강공원 일대에 꾸며진 정원이다.

아이파크 가든은 뚝섬유원지역 한강공원 초입부 약 180평 부지에 조성됐다. 아이파크의 간결하고 모던한 이미지를 담은 진입부 공간을 지나, 천혜의 자연을 연상케 하는 숲속에 반짝이는 유리 블록 정원을 표현해 친자연적이면서도 미래지향적인 정원을 구성했다. 이는 HDC현대산업개발이 올해 착공을 목표로 하는 광운대역세권 개발사업에서 선보일 단지의 조경 콘셉트와 맞닿아 있다. 도심 속 자연 친화적이고 건강한 도시, 중량천 등 주변의 자연환경과 연계한 산책로, 건축물과 사람, 자연, 그리고 도시환경이 공존하는 삶을 조경으로 그려나갈 계획이다.

아이파크 가든은 주간과 야간의 감상 포인트를 달리하여 24시간 지속 가능한 명소로 제작되며 국제정원박람회가 종료되는 10월 8일까지 약 5개월 동안 계절에 따라 아름답게 변화해가는 경관을 시민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아이파크가 가진 브랜드 이미지를 아름다운 정원으로 조성해 기쁘고 많은 사람이 아이파크의 매력을 한강공원에서 느낄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방문하지 못하는 시민분들도 아이파크 가든을 볼 수 있도록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서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자치구 매력정원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도시 숲을 활용한 다양한 봉사활동도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용산구 소재 민·관·학 연합 봉사체 ‘용산 드래곤즈’와 함께 용산역 앞 광장 약 1700평 규모의 정원형 녹지에 지역주민의 도심 속 휴게공간 조성을 위한 ‘용산구 매력 정원 조성’ 봉사활동을 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