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안위 “신월성 2호기 원자로 자동 정지…안정 상태 유지”

71

원안위 “신월성 2호기 원자로 자동 정지…안정 상태 유지”
신월성 1, 2호기. 사진 제공=한국수력원자력

경북 경주에 있는 신월성 2호기 원자로가 자동 정지 됐다.

원자력안전위원회는 18일 낮 12시 35분 신월성 2호기의 원자로에서 냉각재인 물을 순환시켜 원자로 속 열을 증기발생기로 전달하는 설비인 ‘원자로 냉각재 펌프’가 정지해 원자로가 자동정지됐다고 밝혔다.

원안위는 현재 신월성 2호기는 안정 상태를 유지하고 있고 방사선 관련 특이사항도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원안위는 “월성원전 지역 사무소에서 사건 발생 직후 현장 안전성을 점검하고 있고 상세 사건조사를 위해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KINS) 전문가를 파견했다”고 말했다.

앞서 신월성 2호기는 정기 검사를 마치고 3월 6월 발전을 재개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