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선, 영국 신재생 기업과 ‘EPC 수행’ 협업 체결…”시장 선점 목표”

28

[아이뉴스24 황태규 기자] 신재생 통합 솔루션 기업 탑선은 영국 현지 신재생 선도기업과 신재생 사업 추진을 위한 공동 투자·직접 EPC 수행관련 전략적 협업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탑선의 전남 해남 대규모 태양광 프로젝트 시공 사진 [사진=탑선]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영국 햄프셔 지역에 57MW 규모의 ESS 시스템 △요크셔 지역에 73MWp 규모의 태양광 사업에 대한 투자 검토를 통해 올해 하반기 착공하고, 이르면 내년 하반기 상업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탑선의 신재생 에너지 글로벌 진출이 빠른 속도로 전개됨에 따라 설립 이래 최초 해외시장서 신재생 에너지 사업권 확보도 기대된다.

탑선 측은 “계약 상대방에 대한 직접 공개는 MOU단계라 어렵지만, 영국 내 신재생사업을 선도하고 있는 우량 기업이다”라며 “독자적으로 운용하고 있는 신재생 발전 규모만 2.5GW(2023년 국내 태양광 전체 발전량)에 육박하며, 개발 허가를 이미 획득한 신규 파이프라인 규모도 2.8GW를 상회하는 등 신재생 에너지 사업부문 글로벌 탑 티어로 손 꼽히는 회사”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미 영국과 유럽 등지에서 신재생 에너지 사업을 선도적으로 운영하는 만큼 당사의 ESS 시스템과 태양광 발전 사업을 유럽 시장 내 빠르게 침투시키고, 시장을 선점하는 데 견인차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실제로 탑선은 지난 3월, 세계 최대 ESS용 배터리 제조 기업 ‘CATL’과 글로벌 ESS 사업에 대해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글로벌 사업을 본격적으로 진행 중에 있다. 이와 함께 영국 ESS·태양광 사업 공동투자로 사업권 확보 가시화를 앞두게 됐다.

탑선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영국 내 신재생 사업 투자뿐 아니라 직접 수행으로 유럽 등지에서 신재생에너지 관련 투자·구축 사업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영국을 시작으로 아일랜드, 폴란드 등 EU 시장 진출을 가속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