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 택배 터미널에 전기차 충전기·태양광 설비 설치

38
한진, 택배 터미널에 전기차 충전기·태양광 설비 설치

한진(002320)은 택배 터미널에 전기차 충전기와 태양광 발전기 등 친환경 설비를 설치하며 친환경 물류 체계를 강화한다고 21일 밝혔다.

㈜한진이 올해 환경부 무공해차 전환 브랜드 공모 사업에 선정된 데 따른 것이다. 우선 부산과 진주 등 총 5곳의 택배 허브와 터미널에 100㎾급 급속 충전기 총 6기를 설치한다. 기존에 운영해오던 김포공항 주유소는 리모델링을 거쳐 올 하반기 친환경 에너지원인 전기차 충전소로 탈바꿈한다. 총 6기의 전기차 충전기가 설치되며, 화물 트럭을 비롯해 일반 승용차 사용자들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휴게 공간을 확충한다.

㈜한진은 한국에너지공단의 태양광 보조사업인 건물지원사업에도 적극 참여한다. 최근 한국에너지공단의 태양광 건물 지원사업에 선정된 것의 일환으로 남부산 택배터미널에 자가소비형 태양광 발전기를 구축, 연간 약 52 MWh의 전기를 재생에너지로 대체하여 사용한다. 앞서 지난해 ㈜한진은 원주와 진주에 각각 연간 약 65MWh의 재생에너지를 발전할 수 있는 태양광 발전설비를 구축한 바 있다.

㈜한진 관계자는 “친환경 물류 인프라를 더욱 확대하고 친환경 실천을 통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