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스타트업 ‘렛서’ 심규현·김강열, 포브스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로 선정

32
AI 스타트업 '렛서' 심규현·김강열, 포브스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로 선정

인공지능(AI) 운영관리 플랫폼 ‘램프’를 개발한 스타트업 ‘렛서’는 자사의 공동 창업자 심규현 대표와 김강열 AI 리더가 포브스의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로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렛서는 자체 AI 인프라 구축과 운영관리를 할 필요 없이 AI 서비스를 개발 및 운영할 수 있는 AI 플랫폼 램프를 제작했다. 렛서는 고객사 50여곳에 기획부터 운영까지 AI 개발 과정 전반을 지원하고 있다. AI 개발 사례도 100건을 상회한다. 이를 통해 헬스케어와 바이오·농업·에듀테크·제조업·뷰티·커머스·소셜네트워크 등의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협업 성과를 이어왔다.

심규현 렛서 대표는 “‘AI를 생각하면 바로 떠오르는 기업’으로 성장해 회사들이 가지고 있는 AI 문제를 전부 해결하는 게 목표”라고 말했다. 김강열 렛서 AI리더도 “다음 달에는 기업들이 다양한 AI 서비스를 현업에 바로 적용해 생산성을 향상할 수 있도록 하는 ‘AI 카탈로그’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뤼튼테크놀로지스의 공동창업자인 이세영 대표와 유영준 이사(COO)·이동재 이사(CPO)·제성원 콘텐츠 파트장, 김형준 스퀴즈비츠 대표, 김운연 그래비티랩스 대표, 두들린의 이태규 대표외 서동민 최고기술책임자(CTO), 임재창 히츠 공동창업자 겸 최고기술책임자(CTO), 플로틱의 이찬 대표와 김지수 이사, 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의 신동윤 대표, 걸그룹 아이브, 역도선수 박혜정, 수영선수 황선우, 배우 김시은, 펜싱선수 오상욱 등이 명단에 올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