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전실 출신’ 김용관 삼성메디슨 대표, 전자 사업지원TF로 이동

34
김용관 삼성전자 사업지원TF 반도체담당.ⓒ삼성 김용관 삼성전자 사업지원TF 반도체담당.ⓒ삼성

삼성전자가 21일 김용관 삼성메디슨 대표이사(부사장)를 삼성전자 사업지원TF(태스크포스) 반도체 담당으로 위촉했다.

사업지원TF는 그룹의 주요 의사결정을 담당하는 곳이다. 과거 미래전략실 출신인 정현호 부회장이 이끌고 있다. 김용관 부사장은 2014년부터 2년간 삼성 미래전략실(미전실) 전략1팀에서 반도체 투자 등을 담당한 적 있다.

업계는 이번 인사를 두고 조직 분위기 쇄신을 통해 반도체 위기를 극복하고자 하는 의미로 해석하고 있다.

김 부사장의 후임으로 삼성메디슨 대표이사에는 유규태 삼성전자 DX부문 의료기기사업부 전략마케팅 부사장 겸 메디슨 전략마케팅팀장이 임명됐다. 신임 유 대표는 1975년생으로, 코넬대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을 거쳤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