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컨테이너운임지수 4주 연속 상승…SCFI, 연중 최고 기록 갱신

33

SCFI도 6주 연속 오름세

K-컨테이너운임지수. ⓒ한국해양진흥공사 K-컨테이너운임지수. ⓒ한국해양진흥공사

컨테이너 해상 운임이 전주 대비 16.23%(441) 오르면서 3158을 기록했다. 2022년 11월 7일 지수를 처음 발표한 이후 최고 기록이다.

건화물선 운임은 전주 2만1518보다 2024(9.41%) 내린 1만9494를 기록했다.

21일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김양수, 이하 해진공)가 발표한 K-컨테이너운임지수(KCCI)는 일주일 전보다 16.23%(441) 상승한 3158을 기록했다. 4월 22일부터 5주째 연속 상승이다. 운임 상승 폭도 전주(4.20%)보다 커졌다.

상하이컨테이너운임지수(SCFI) 역시 올랐다. 지난 17일 기준 2520.76으로 집계됐다. 6주 연속 오름세다. SCFI가 2500선을 돌파한 건 2022년 9월 이후 약 20개월 만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