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으로 탄소배출 저감 앞장

17

에너지 사용량 64~79% 절감

온실가스 289t 감축 효과

한국수력원자력은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 한울 원전 모의제어훈련원 설계안.ⓒ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은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 한울 원전 모의제어훈련원 설계안.ⓒ한수원

한국수력원자력은 ‘친환경 그린리모델링 시범사업’을 통해 탄소배출 저감에 앞장서고 잇다고 22일 밝혔다.

한수원은 노후화된 팔당수력발전소 본관 사옥과 한빛원자력발전소 홍보관, 한울원자력발전소 모의제어훈련원 등 3곳을 새롭게 탈바꿈해 눈길을 끌고 있다.

특히 공공기관 최초로 정부의 예산지원 없이 자체 예산만으로 사업을 시행해 제로에너지건축물 예비인증을 완료하고 본인증 승인까지 앞두고 있다.

한수원은 건물 분야 에너지소비 저감 및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2021년부터 그린리모델링 컨설팅을 시행, 이들 3곳을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했다. 올해 초 두 곳을 준공한 데 이어 연말까지 시범사업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이번 시범사업에서 고성능 창호 및 고효율 설비 교체,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 등의 그린리모델링 설계기법을 적용해 에너지 사용량은 기존 대비 64~79% 가량, 온실가스는 연간 약 289t 가량 감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을 신청해 5등급 예비인증을 받았는데, 이는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1++이상, 에너지자립률 20% 이상,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또는 원격검침 전자식계량기 설치까지 3가지 조건을 모두 충족한다는 의미이다.

한수원 관계자는 “앞으로도 노후화된 건축물의 그린리모델링을 통해 업무환경을 개선하는 것은 물론, 에너지 효율을 높여 탄소중립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