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28개 주 뻗은 BBQ…’버크셔 해서웨이’ 10분 거리에 매장 오픈

48
美 28개 주 뻗은 BBQ…'버크셔 해서웨이' 10분 거리에 매장 오픈
BBQ 오하마점을 방문한 미국 소비자들이 메뉴를 맛보고 있다. 사진 제공=제너시스BBQ

제너시스BBQ 그룹이 최근 미국 네브래스카 주 동부 오마하 시에 매장을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BBQ 오마하점은 ‘치킨앤비어’ 타입 매장이다. 약 260㎡(78평), 총 62석 규모다. 황금올리브·양념·허니갈릭 등 치킨 메뉴와 로제 떡볶이 등을 판매한다. 현지에서 가장 인기있는 메뉴는 황금올리브와 양념으로 구성된 ‘반반치킨’이라고 전해졌다.

오마하 시는 네브래스카 주에서 거주 인구가 가장 많은 최대 도시다. 유동 인구도 풍부하다. 세계적인 투자가 워렌버핏의 ‘버크셔 해서웨이’ 본사가 위치해서다. 매년 열리는 주주총회 기간 매년 4만 명 이상이 이 도시를 방문한다고 알려졌다. BBQ 오마하점은 버크셔 해서웨이와 10분 거리에 위치했다. 회사를 찾는 각국 경제계 인사에게 K-푸드의 맛을 알릴 수 있을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인근에 호수와 강이 있어 관광 요소도 많다. 미주리 강을 따라 박물관·미술관·극장 등이 위치했다.

회사 관계자는 “대표적인 프랜차이즈 기업들의 탄생지인 미국의 50개 주 전체에서 BBQ치킨을 맛볼 수 있는 날까지 끊임없이 현지 맞춤 메뉴를 개발하고 상권을 분석하겠다”고 했다.

BBQ는 미국·캐나다·파나마·코스타리카·필리핀·말레이시아·베트남 등 전 세계 57개국에서 700여 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미국에선 뉴욕·뉴저지·텍사스·캘리포니아·하와이 등 주요 지역을 중심으로 확장했다. 이번에 오픈한 네브래스카를 포함해 총 28개 주에서 매장을 운영 중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