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영리 사회공헌재단 ‘폭스바겐그룹 우리재단’ 출범

31

[아이뉴스24 홍성효 기자]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비영리 사회공헌재단인 ‘폭스바겐그룹 우리재단이 출범했다고 23일 밝혔다.

폭스바겐그룹 우리재단 로고. [사진=폭스바겐그룹]

폭스바겐그룹 우리재단은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한국시장 진출 20주년을 맞아 국토교통부의 인가를 얻어 설립한 비영리재단이다. 첨단자동차 분야에 기여한다는 목표로 지속가능한 성장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완수라는 두 가지 미션을 추진, 한국사회의 신뢰받는 파트너로서의 역할을 이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교육과 환경, 지역사회에 초점을 맞춰 온 폭스바겐그룹코리아의 유산을 바탕으로, 앞으로 그룹·산하 4개 브랜드(폭스바겐·아우디· 람보르기니·벤틀리)의 공동의 재정적 지원을 통해 사회공헌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재단명은 혁신과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모빌리티 기업으로서의 정체성을 보여주는 ‘폭스바겐그룹’에 협력과 단결, 포용을 상징하는 순우리말 ‘우리’를 더해 지었다. 한국의 자동차 소프트웨어 인재 양성, 지속가능한 미래 환경 조성, 지역사회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로 한국의 더 나은 내일을 함께 만들어가는 데 기여하자는 취지를 담았다.

새롭게 출범한 폭스바겐그룹 우리재단은 폭스바겐그룹코리아가 주력해 온 여러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받아, 다음의 세 가지 주요 이니셔티브를 중심으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틸 셰어 폭스바겐그룹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은 “한국시장 진출 20주년을 맞이해 사회공동체의 일원 ‘우리’로서 사회에 보다 의미 있게 기여하고, 긍정적인 성장을 촉진하며, 지속가능한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고자 폭스바겐그룹 우리재단을 출범하게 됐다”며 “재단 출범을 계기로 폭스바겐그룹코리아는 한국 고객들께 회사와 브랜드에 대한 신뢰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