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마케팅, 핑거수트와 안다르 앞세워 日 시장 공략 본격화

39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마케팅 전문기업 에코마케팅이 자회사 핑거수트와 안다르를 앞세워 일본 시장 공략 1년만에 가시적인 성과를 거뒀다고 23일 밝혔다.

후지TV의 아침 정보 프로그램에서 소개된 핑거수트 [사진=에코마케팅]

핑거수트는 에코마케팅이 비즈니스 부스팅 차원에서 인수한 K-패션 네일 브랜드로, 지난해 여름 일본에 진출한 지 채 1년도 지나지 않아 일본 입점 점포수를 620개로 늘렸다.

회사 측든 “일본 대표 버라이어티숍인 플라자(PLAZA)와 로프트 등의 매장에 입점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일본 최대 방송사 후지TV가 ‘핫한 K-뷰티 브랜드’로 핑거수트를 소개하기도 했다. 에코마케팅 관계자는 “많은 일본 국민들이 시청하는 국민 프로그램에서 직접 취재 요청이 온 것은 굉장히 드문 일”이라고 평가했다.

아울러 일본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 에코마케팅의 비즈니스 부스팅 기업 안다르는 지난 2월 오사카 한큐백화점에 팝업 스토어를 열었고 최근 일본 유명 요가 강사 등으로 구성된 ‘앰배서더 프로그램 1기’를 모집한 데 힘입어 일본 대도시를 중심으로 팝업 스토어를 순차적으로 오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