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국내 최초’ 밸류업 방안 계획 예고 공시

18
서울 여의도 KB금융그룹 신사옥 전경.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은 27일 기업가치 제고 계획 예고 공시를 통해 이사회와 함께 KB의 지속가능한 밸류업 방안을 지속적으로 논의해 왔으며, 이를 토대로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마련해 올해 4분기 중 공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4분기 공시에는 지난 5월 정부가 발표한 기업가치 제고 방안 관련 가이드라인을 충실히 따르면서, KB금융의 현황과 향후 목표 설정, 계획 수립과 이행 평가 등이 담길 예정이다.

이는 기업가치 제고 계획에 대한 국내 최초의 예고 공시로, 정부의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이 적용된 첫 번째 사례다.

KB금융은 지난 24일 외부 시장 전문가와 함께 한국 은행주의 저평가 원인과 투자자 의견을 공유한 후 사외이사 및 계열사 대표이사, 지주 임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중장기 자본관리, 자산성장계획, 주주환원 정책 등 기업가치 제고 방안에 대해 심도 깊게 논의했다.

현재 KB금융은 다각화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견실한 이익체력과 자본력을 바탕으로 기업가치 제고 여력이 높은 대표적인 밸류업 수혜주로 손꼽힌다. KB금융이 지난 10년 동안 추진해 온 ▲업계 최초 자사주 매입소각(2016년) ▲분기배당 도입(2022년) ▲중장기 자본관리 계획 발표(2023년) ▲배당총액 기준 분기 균등배당 도입(2024년) 등에 대해 시장에서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KB금융의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다양한 노력들은 KB금융이 밸류업 대표주에 걸맞는 기업가치 증대 의지와 실행력을 갖추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이런 결과가 반영되어 주가는 연초 대비 43.5% 상승했다.

KB금융 관계자는 “KB금융이 밸류업 프로그램의 시작을 알린 만큼, 밸류업 모범생으로서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