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아건설, ‘일사일촌’ 강원 영월 덕전마을서 일손돕기 나서

21
신동아건설, '일사일촌' 강원 영월 덕전마을서 일손돕기 나서
신동아건설 임직원이 지난 24일 강원도 영월군 덕상2리 덕전마을에서 농촌일손 돕기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신동아건설

신동아건설은 지난 24일 일사일촌 자매결연을 맺고 있는 강원도 영월군 덕상2리 덕전마을을 찾아 봄 일손돕기에 나섰다고 27일 밝혔다.

회사 임직원 40여 명은 8개조로 나뉘어 잡초 제거, 밭돌 고르기, 고추대 설치, 폐교 청소 등을 진행했다. 회사는 이날 일손돕기에 마을주민들에게 필요한 생필품을 전달하기도 했다. 이날 일손돕기에 동참한 우수영 신동아건설 사장은 “가족처럼 늘 반갑게 환영해 주시는 마을 분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회사와 마을과의 인연이 계속 이어지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회사 임직원과 마을주민들은 이날 일손돕기를 마친 후 영월에서 직접 양식한 송어회를 곁들이며 저녁식사를 함께 했다.

파밀리에 나눔운동의 일환으로 강원도 영월 덕전마을과 일사일촌 자매결연을 맺은 신동아건설은 매년 두 차례 농번기 일손을 돕고, 농한기에는 마을에서 수확한 농산물을 서울 본사에서 직접 판매하는 농산물 직거래장터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까지 일손에 참가한 누적 임직원 수는 1400여 명이다.

한편 회사는 단순한 일손돕기를 넘어 마을 공동체 활동과 농산물 구매, 다문화 가정 지원 등 다양한 형태로 일사일촌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