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출생 극복 앞장” 경남은행, 임산부 대상 출산용품 지원

33
김태규 BNK경남은행 팀장(왼쪽부터), 정은희 세이브더칠드런 경남아동권리센터장, 최대식 BNK경남은행 부장, 문성숙 경상남도육아종합지원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BNK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은 세이브더칠드런·경상남도육아종합지원센터와 저출생 극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에 따라 경남은행은 ‘뱅크잇(BANKit) 특별 캠페인’을 위해 IBA재단에 출연한 기부금을 재원으로 ‘BNK 출산용품 키트(KIT)’를 기획·구성한다.

세이브더칠드런은 배분기관으로써 경남은행이 IBA재단에 출연한 기부금을 재원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경상남도육아종합지원센터에 지원한다.

아울러 경상남도육아종합지원센터는 재원으로 마련된 BNK출산용품 KIT를 경남 인구 소멸 시·군 임산부에게 지원한다.

여기에는 임산부와 아이들에게 필요한 유명 브랜드의 목욕 용품, 양면방수요, 스텐빨대컵, 짱구베개 및 출산 축하카드 등이 담겨 있다.

최대식 사회공헌홍보부장은 “우리 지역이 당면한 사회문제를 극복하기 위해 뜻을 모으는 것 자체가 매우 의미가 크다”며 “우리 경남 살리기 프로젝트가 지역 저출산 및 지역 인구 소멸 극복 지원에 도움이 되고, 살기 좋은 경남을 만드는 데 이바지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