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전파관리소, 페리지에어로 해상발사 지원

3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중앙전파관리소는 27일 우주발사체 스타트업 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와 우주산업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중앙전파관리소, 페리지에어로 해상발사 지원
지난해 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가 제주도에서 건설 중인 해상 발사용 선박 ‘세테시아1’. 사진 제공=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

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는 올해 상반기 제주 해상에서 소형위성 발사체를 시험발사할 계획이다. 앞서 다른 기업 이노스페이스가 먼저 민간 시험발사에 성공했지만 해상발사 도전은 페리지에어로스페이스가 처음이다. 중앙전파관리소는 발사장 인근 지역의 전파환경을 조사해 발사체와 지상관제센터 간 통신이 원활히 이뤄지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양측은 전파통신 분야 기술 동향을 공유하는 등 우주산업 발전에도 협력할 방침이다. 김정삼 중앙전파관리소장은 “기술 발전에 따른 우주산업, 초공간통신 등 전파이용 신산업·서비스 대역에 대한 전파환경 보호와 무선국 관리를 통해 최적의 전파통신 상태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