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반 곤약밥, 누적 판매량 1000만개 돌파

29

[아이뉴스24 전다윗 기자] CJ제일제당의 ‘햇반 곤약밥’이 인기몰이에 성공하며 웰니스 즉석밥 시장 성장을 주도하고 있다.

CJ제일제당은 햇반 곤약밥이 지난 2022년 9월 첫 출시 이후 누적 판매량 1000만개를 돌파했다고 28일 밝혔다.

햇반 곤약밥 제품 2종. [사진=CJ제일제당]

올해 햇반 곤약밥 판매량의 월평균 성장률은 약 23.5%를 기록했으며, 성수기인 여름을 앞둔 4월에는 출시 이후 최대 월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높은 성장세가 지속되고 있다.

햇반 곤약밥의 인기 요인은 차별화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구현한 맛과 간편성 때문인 것으로 회사 측은 분석했다. CJ제일제당은 두 단계에 걸쳐 밥을 짓는 방식으로 밥의 적당한 수분감과 찰기는 살리고 구수한 향을 극대화해 곤약 특유의 식감과 맛을 개선했다. 또한 따로 곤약쌀을 준비하고 불리는 번거로움 없이도 2분 만에 완성된다는 점이 소비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햇반 곤약밥 외에도 CJ제일제당은 탄수화물을 적게 섭취하는 웰니스 트렌드에 맞춰 제품군을 다양화하고 있다. 지난 3월엔 곤약과 다양한 통곡물을 배합한 ‘병아리콩퀴노아 곤약밥’, ‘렌틸콩퀴노아 곤약밥’을 출시했다. 렌틸콩퀴노아 곤약밥의 칼로리는 160kcal로, 식이섬유는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16%인 4g을 함유하고 있다. 병아리콩퀴노아 곤약밥의 칼로리는 170kcal로 식이섬유는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25%인 6g을 함유한 고식이섬유 제품이다.

CJ제일제당의 지난해 국내 햇반 매출에서 웰니스 즉석밥(곤약밥, 솥반, 저단백밥 등)의 비중은 전년(2022년) 대비 약 두 배 규모로 늘며 6.3%를 기록했다. CJ제일제당은 올해도 ‘햇반의 집밥화’를 목표로 웰니스 제품군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햇반 곤약밥은 차별화된 맛과 영양으로 즉석 곤약밥 시장에서 압도적 1위를 하며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 나가고 있다”며 “향후에도 소비자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