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SK텔레콤, ‘착한 중소기업’ 동반성장 지원

23
ⓒ하나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은 SK텔레콤과 함께 다양한 분야에서 ESG 경영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나가고 있는 ‘착한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에 나선다고 29일 밝혔다.

하나금융은 지난해부터 SK텔레콤과 함께 친환경·사회적 기업들을 선정해 T멤버십 내 판매 채널에 입점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해 오고 있다는 설명이다.

하나금융의 사회가치 창출 활동인 하나 파워 온 프로그램 참여 기업들을 대상으로 제공되는 입점 기회는 T멤버십 내 메인 페이지 상에 있는 ESG 코너인 지구를 지킬 때를 통해 제공된다.

지난해는 친환경 사회적 기업인 동구밭과 다정한 마켓 등이 T멤버십에 입점해 T멤버십을 방문한 손님들에게 친환경 물품 구매 경험 등 착한 소비 경험을 제공해왔으며, 올해는 하나 파워 온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는 또 다른 착한 중소기업들인 위미트와 모어댄 두 개 업체가 새롭게 선정돼 입점의 기회를 얻게 됐다.

하나금융에 따르면 위미트는 버섯 등 균류 소재로 전통적 축산 방식을 거치지 않아도 정육 고기처럼 활용 가능한 원료육을 개발하는 푸드테크 스타트업으로, 대체육 개발을 통해 축산업 온실가스 배출량 감소와 물 사용량 감소에 기여하는 친환경 스타트업이다.

모어댄은 자동차 생산·폐차 과정에서 수거한 천연가죽시트와 안전벨트, 에어백은 물론 해양쓰레기 등을 업사이클링해 패션 제품을 생산하는 사회적 기업으로, 생산 과정에서는 빗물 여과수를 활용하고 동시에 태양광 발전을 통한 전기에너지를 100% 사용하는 등 친환경 공정에도 노력을 기울이는 착한 중소기업이라는 설명이다.

이번 추가 입점을 기념해 T멤버십에서는 위미트 모든 제품을 25% 할인 받을 수 있는 쿠폰이 제공되며, 모어댄의 알루미늄 카드홀더 제품의 1+1 혜택과 금액대별 추가 할인도 누릴 수 있다.

하나금융 ESG기획팀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추진돼 온 SK텔레콤과의 협업이 친환경 스타트업과 사회적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하나금융은 SK텔레콤과의 ESG 협력을 더욱 확대해 나가며, 다양한 기업들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지원하고 ESG 생태계 구축을 위해 후속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