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금융, 생물다양성 보전 위한 라운드테이블 개최

19
조정래 NH농협금융지주 미래성장부문 부사장(왼쪽에서 네 번째)과 조용환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ESG 운영위원장(왼쪽에서 세 번째) 및 관련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NH농협금융지주

NH농협금융지주는 전남 목포 소재 생물자원관 대회의실에서 UN 생물다양성의 달을 맞아 환경부 산하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과 우리나라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은 우리나라 섬·연안의 생물다양성 보전과 생물자원의 지속가능한 이용을 위한 발굴과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회의에는 조정래 농협금융 미래성장부문 부사장과 최대곤 NH농협은행 전남본부 단장, 조용환 국립호남권 생물자원관 ESG운영 위원장 등 기관의 임원과 실무자들이 패널로 참석했다.

특히 금융과 결합한 ▲탄소고정 식물(이산화탄소를 유기물로 변환) 확보 ▲섬‧연안 잉여 농산물 활용 방안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고객참여 확대 등 다양한 분야를 주제로 토론이 진행됐다.

조정래 부사장은 “ESG의 새로운 이슈인 생물다양성에 대한 사회적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농협금융은 앞으로 자연 관련 재무정보공개협의체 가입 등을 통해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전략을 수립하고, 관련 분야에 투자와 사업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