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R, ‘K-뷰티’ 수출 확대 세미나 개최…세계 시장 개척 방안 모색

16
신중하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의료바이오연구소장이 세미나 참석자들에게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KTR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이 화장품 기업의 해외시장 개척을 돕기 위해 글로벌 세미나를 개최했다.

KTR은 30일 서울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아마존 및 인포지니어스, 식품의약품안전처 등 국내외 전문가를 초청, 글로벌 화장품 시장 동향을 소개하고 수출 대응 전략을 제시하는 글로벌 세미나를 열었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번 세미나는 ‘화장품 산업의 미래 화두: 글로벌’이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특히 디지털 혁신, 빅데이터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한 뷰티산업 발전 전략을 모색하고 수출 확대와 신규시장 개척을 위한 해외 현지 규제 동향 등 다양한 관련 정보를 교환했다.

세미나에서는 ▲김하민 센트릭소프트웨어 매니저의 ‘뷰티기업을 위한 디지털 혁신 전략과 글로벌 동향’ ▲하진석 아마존 매니저의 ‘K-뷰티 트랜드와 미주진출전략’ ▲조지원 인포지니어스 대표의 ‘빅데이터를 통한 바이어 매칭과 수출전략’ 등의 발표가 진행됐다.

또한 고지훈 식품의약품안전처 과장의 ‘K-뷰티 글로벌 성장을 위한 정책’을 비롯해 이민정 대한화장품산업연구원 연구원의 ‘해외 수출입 동향 및 시장 공략 방안’과 KTR 글로벌소비재센터의 ‘해외 규격인증 변화 대응 방안’ 등 해외 시장 진출에 필요한 정책 설명도 이어졌다.

KTR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지정을 받은 화장품 시험검사기관으로 품질 검사는 물론 제품 개발에서 수출까지 화장품 산업 전 주기에서 시험인증 및 기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지난 2016년 국내 최초 동물대체시험센터를 갖추고 화장품, 의료바이오, 화학제품 등에 대한 동물대체 시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국내에서 유일하게 화장품 인체 적용 시험까지 동시에 수행할 수 있는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KTR 관계자는 “KTR은 소재개발에서 제품생산, 수출인증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내 대표적인 화장품 시험인증 기관”이라며 “앞으로도 K-뷰티 산업이 글로벌 시장을 주도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