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티프레쉬’ 신선식품 기부 캠페인…채소 1천박스 전달

24
ⓒ티몬

티몬은 신선식품 전문 브랜드 ‘티프레쉬’ 파트너사들과 함께 다채로운 신선식품을 소외된 이웃에게 기부하는 특별한 나눔 캠페인을 펼친다고 30일 밝혔다.

티프레쉬는 티몬의 자체 신선식품 브랜드로, 다채로운 산지 직송 파트너들이 합류, 현재 판매 상품 수는 100여종에 이른다. 특히 0%대 반품률을 기본으로 ‘맛없으면 무료 반품’이라는 슬로건을 내거는 등 품질과 가격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첫 번째 기부 품목은 티프레쉬 ‘유럽 샐러드 채소’다. 티몬은 지난 22일 신선 채소류 전문 유통 파트너사 ‘(주)어그레이트’와 손잡고 신선 채소 1000박스를 부천의 한부모가족복지시설 ‘은가람빌’에 기부했다.

특유의 씁쓸한 맛과 시원한 맛이 특징인 ‘프릴아이스’, 아삭함과 단맛이 매우 뛰어나 소스나 시즈닝 없이 먹기도 제격인 ‘로메인’, 쓴맛이 적어 음식에 활용하기 좋은 ‘카이피라’를 비롯해 버터헤드, 미니코스 등 다양한 종류의 채소들을 엄선했다.

앞으로 티몬은 티프레쉬 파트너사들과 함께 기부 릴레이를 계속해서이어 나간다는 계획이다.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우수한 품질의 티프레쉬 신선식품들을 전달하며 선한 영향력을 확산한다는 목표다.

이재훈 티몬 푸드사업본부장은 “티프레쉬 신선식품 기부 캠페인으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건강한 먹거리를 지원하며 나눔과 상생을 실천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티몬은 파트너사들과 함께 다채로운 상생협력 활동을 전개하며 사회적 가치 실현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