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PA, 2023년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발간…ESG 성과 담아

20

“초연결시대 항만 패러다임 변화 주도”

부산항만공사 전경.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지난해 ESG(환경·사회·투명 경영) 성과를 담은 ‘2023년 지속가능경영 보고서’를 발간했다. BPA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발간은 2021년과 2022년에 이어 세 번째다.

30일 발간한 보고서는 BPA ESG 경영전략에 기반한 ▲성장 과정 및 주요 성과 ▲ESG 분야별 활동 및 성과 ▲정부의 공급망 대응 K-ESG 가이드라인 자체 수준 진단 ▲ESG 공시 항목 순으로 정리했다.

이번 보고서에는 글로벌 정책변화에 발맞춰 ▲친환경·재생에너지 사용 확대 ▲생물다양성 보전 등 새로운 환경 이슈를 도출하고, 이에 관한 체계적인 ESG경영 활동을 담았다.

BPA는 배출전망(BAU) 대비 온실가스 9.6% 감축, 기준연도(2018년) 대비 초미세먼지 배출량 71% 감축, 100% 전기 동력원을 사용하는 신항 7부두 개장 등의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강준석 BPA 사장은 “ESG경영을 기반으로 초연결시대 항만 패러다임 변화를 주도하고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365일 24시간 잠들지 않는 우리나라 물류의 심장인 부산항의 지속가능성을 더욱 높여 가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