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산업, 선단 현대화…2000톤 선망선 2척 건조

19

[아이뉴스24 정승필 기자] 동원산업이 국내 조선소 한국메이드와 2척의 선망선 신조 발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동원산업이 국내 조선소 한국메이드와 2척의 선망선 신조 발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사진=동원산업]

신규 어선은 모두 2000톤 급 선망선으로 투자금액은 약 1000억원이다. 각각 오는 2026년과 2027년 첫 출항에 나설 계획이다.

동원산업은 이번 신규 어선 도입을 통해 어획 장비를 개선하고, 탄소 배출을 감소할 수 있게 됐다. 원양어선 최초 원격 모니터링 시스템을 탑재해 현장 밀착 관리가 가능해져, 안전사고 또한 예방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신조를 포함해 동원산업은 최근 10년간 약 3000억원을 투자해 8척의 최신형 선망선을 마련한 바 있다. 또한 3D 소나, 레이더, 인공지능(AI) 기술을 탑재한 드론 등 최신 기술을 도입했으며, 고부가가치 횟감용 참치 ‘슈퍼튜나(Super Tuna)’를 생산할 수 있는 특수 급속 냉동 설비를 탑재해 경쟁력을 높였다.

민은홍 동원산업 대표는 “글로벌 수산업계를 선도하는 대표 기업으로서, 선단 현대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수산업 환경을 조성하는 데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