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우수 진단기관 시상식 개최…우수 진단기관 표창

25

에너지진단 품질 향상·탄소중립 달성 기여

31일 진행된 한국에너지공단의 ‘우수 진단기관 시상식’에서 김성복 에너지공단 에너지진단실장(좌측에서 두번째)이 수상기관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에너지공단

한국에너지공단은 31일 ‘에너지진단 우수기관 시상식’을 개최했다.

에너지공단은 지난 2014년부터 에너지진단 전문기관의 진단 품질 향상을 독려하기 위해 10회차 진단 우수기관을 선정 및 포상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총 59개 진단기관을 대상으로 에너지진단 전문기관 평가를 실시했다.

그 중 우수한 성적을 거둔 ▲대명기술단(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 ▲삼성그린에너지(에너지공단 이사장 표창) ▲하나기연(에너지공단 이사장 표창) 세 곳이 수상했다.

시상식에 참석한 김성복 에너지공단 에너지진단실장은 “에너지효율 향상 및 탄소중립을 위해 일선에서 뛰고있는 진단기관 전문가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에너지진단은 에너지 저소비·고효율 구조 전환을 통한 기업의 지속 가능한 에너지·기후 경쟁력 확보를 위한 첫 단계인 만큼 앞으로도 에너지진단 시장 발전을 위해 많은 노력과 성과를 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