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 2차 부실채권 1360억 공동매각 진행

32

이달 말까지 계약 완료

저축은행 앞으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 연합뉴스

저축은행중앙회는 2일 건전성 관리 강화 지원의 일환으로 ‘개인무담보 및 개인사업자 부실채권의 자산유동화 방식 공동매각’을 추진해 입찰 등 매각 절차를 진행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번 공동매각을 통해 총 18개 저축은행에서 약 1360억원 규모의 개인 및 개인사업자 부실채권이 해소될 예정이다. 저축은행중앙회는 우리금융F&I, 키움F&I 및 하나F&I를 매수자로 하는 매각계약을 이달말까지 체결할 계획이다.

중앙회 측은 “이번 공동매각으로 지난해 12월말 개인무담보 매각채널에 더해 개인사업자 부실채권을 해소할 수 있는 새로운 채널이 확보된 만큼, 향후에도 공동매각 방식을 지속적으로 활용하여 부실채권을 해소할 것”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