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장마철 대비 안전 점검·시공 품질 검사

29

예년보다 10일 앞서 점검

조달청이 입주해 있는 정부대전청사 전경. ⓒ조달청

조달청(청장 임기근)은 3일부터 3주간 31개 공사 현장에 대해 장마철 대비 안전 점검과 시공 품질 점검을 한다.

점검은 평년보다 덥고 장마 기간 많은 비가 예상 된다는 기상청 예보에 따라 건설 현장 비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평년보다 10일 일찍 진행한다.

점검에서는 ▲양수기, 모래주머니 등 응급 복구장비 비치상태 ▲배수시설 관리상태 ▲비탈면 붕괴 보호 조치 등 수방 대책과 ▲근로자 쉼터 조성 등 폭염 대책을 확인한다.

장마 대비 안전 점검과 함께 공사 현장 시공 품질도 점검한다.

조달청은 잇따른 건설안전사고를 계기로 부실시공 예방을 위한 정기점검을 지난해부터 연 2회 하고 있다. 올해는 체계적인 시행을 위해 ‘조달청 공사 품질점검 매뉴얼(지침서)’을 마련해 점검 실효성을 높일 예정이다.

강성민 조달청 시설사업국장은 “불안정한 상태로 장기간 유지하는 건설 현장은 침수 등 비 피해에 특히 취약하다”며 “건설현장 내 안전사고가 없도록 장마철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