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이통사 스테이지엑스 “조직 구성·전문가 영입 완료…연내 200명 확충”

20

제4이동통신사로 선정된 스테이지엑스가 6개 본부와 1세 센터, 1개 협의회로 이뤄진 조직 구성과 각 조직을 이끌 전문가 영입을 마쳤다고 3일 밝혔다. 인력 규모도 연내 200명 수준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제4이통사 스테이지엑스 “조직 구성·전문가 영입 완료…연내 200명 확충”

네트워크본부는 28GHz 주파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핫스팟 중심의 액세스망, 클라우드 코어망을 구축하고 운영한다. 허비또 리더가 이끌며 산하 엑세스네트워크실은 이정호 리더가 맡는다. 정보기술(IT) 플랫폼 구축과 운영을 담당하는 서비스플랫폼본부는 이해성 리더가 맡는다. 스테이지엑스가 개발할 다양한 혁신 서비스간 연결뿐만 아니라 안정적이면서도 효율적인 운영을 가능하게 하는 플랫폼 구축에 기여할 전망이다.

디바이스본부는 최창국 리더가 이끌며 스테이지엑스를 통해 판매될 디바이스 전반을 담당한다. 박송철 리더가 맡을 기술전략센터는 28GHz 서비스와 기술의 효과적인 융합과 확산 관련 업무를 수행한다. 기술관련 부문 및 센터는 김지윤 기술총괄이 이끈다.

마케팅본부는 변철훈 리더가 맡는다. 스테이지엑스의 가입자 유치를 위한 브랜딩과 마케팅을 총괄한다. 사업조정본부는 한윤제 리더가 맡는다. 사업 추진의 컨트롤타워로서 사업전략 수립, 사업자 제휴 등을 담당한다. 정책협력본부는 대외협력 업무를 총괄하며 이동현 리더가 이끈다.

서상원 스테이지엑스 대표는 “기간통신사의 첫 번째 조건이 통신품질인 만큼 스테이지엑스는 시장 내 가장 확보가 어려운 기술 전문가들을 우선적으로 확보했다”며 “해당 리더들을 중심으로 연중 200여명 규모로 조직을 확대하려는 계획으로, 올해 하반기 중 모든 준비를 마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