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PA, 부산항 해외판로개척 지원사업 참여 기업 모집

54

오는 14일까지 홈페이지 통해

부산항만공사 전경.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부산상공회의소와 ‘2024년도 부산항 해외판로개척 지원사업’ 참여 기업을 오는 14일까지 모집한다.

BPA는 2020년부터 부산상공회의소와 협업해 부산항을 이용하는 중소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해외 진출 준비, 구매자 발굴, 계약 진행 등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더 많은 부산항 이용 중소기업이 혜택을 받도록 지원 기업 수를 64개 사로 확대했다.

세부 사업은 ▲홍보물 제작 ▲해외지사화사업 지원 ▲해외규격인증 및 시험분석비 지원 ▲해외 바이어 발굴 ▲수출서류 발급 ▲글로벌 온라인 마케팅 ▲통·번역 ▲물류비 지원 등 총 8개로 구성했다.

2024년 지원 대상은 부산항을 이용한 수출입 실적이 있는 부산·경남지역 중소기업이다. 항만 연관 업체는 가점 5점을 부여한다.

자세한 사항은 BPA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강준석 BPA 사장은 “해외판로개척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 중소기업들이 해외 시장을 개척하는 마중물이 되는 것은 물론, 부산항 이용 실적도 증대되는 상생의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