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리비아오 로보틱스와 파트너십…첨단 물류센터 구현 맞손

22
CJ대한통운, 리비아오 로보틱스와 파트너십…첨단 물류센터 구현 맞손
사진 제공=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글로벌 물류로봇 기업 리비아오 로보틱스와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4일 밝혔다. 리비아오 로보틱스는 분류·피킹(Picking) 로봇 생산에 특화한 기업이다.

CJ대한통운 종로사옥에서 지난 3일 진행된 협약식에는 김경훈 CJ대한통운 TES물류기술연구소장과 시아 후이링(Xia Huiling) 리비아오 로보틱스 CEO 등 양사 경영진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CJ대한통운의 자체 로봇 통합제어 시스템을 한 단계 발전시킬 계획이다. 올해 말 새로 문을 여는 물류센터 2곳에도 리비아오 로보틱스의 솔루션을 도입한다.

김 소장은 “CJ대한통운의 운용 역량과 글로벌사의 기술력이 만나 물류 프로세스를 첨단화하고 궁극적으로는 고객에게 더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CJ대한통운은 개별 로봇 기술을 유기적으로 연결해 각 현장에 맞게 최적화하고 물류 전 과정을 자동화할 수 있는 로봇 통합제어 시스템을 개발해왔다.

CJ대한통운은 지난 2022년부터 리비아오와 협력관계를 이어오고 있으며, 실제 물류 현장에서 리비아오 로보틱스 로봇을 활용한 시스템 설계를 통해 생산성 증가 효과를 거두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