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광효 관세청장, 토고 디지털경제장관 만나 ‘한국 전자통관시스템’ 구축 논의

16
고광효 관세청장이 지난 3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시나 로손 토고 디지털경제·디지털전환부 장관을 만나 기념 촬영하고 있다. ⓒ관세청

관세청은 3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고광효 관세청장이 시나 로손(Cina LAWSON) 토고 디지털경제·디지털전환부 장관을 만나 토고의 관세행정 현대화 업무재설계 컨설팅과 한국의 전자통관시스템인 UNI-PASS 구축과 관련해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UNI-PASS는 한국 관세청 고유의 전자통관시스템이다. 수출입신고, 요건확인, 세금 납부 등의 모든 통관절차를 세관 방문과 서류 없이 인터넷 등 전자적 방식으로 처리한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를 계기로 방한한 시나 로손 장관은 UNI-PASS의 우수성을 칭찬하며 한국 관세청에 토고 관세행정의 현대화를 위한 협력을 요청했다.

고 청장은 토고의 관세 분야 개선을 위해 업무재설계(BPR) 컨설팅 사업과 UNI-PASS 구축을 위한 업무 자문, 인적교류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하며, 양국 간 무역 활성화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을 제의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