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생존 위해선 1년 이상 견딜 수 있는 내실 필요”

92


[제12회 청년기업가대회 심사위원 일문일답]⑨박진범 스케일업파트너스 부사장


최대 36.5억원의 투자금이 걸린 제12회 청년기업가대회는 세상을 변화시킬 혁신적인 아이디어와 사업화 가능성을 갖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투자합니다. 이를 위해 국내 주요 벤처캐피탈(VC)과 액셀러레이터(AC)에서 벤처투자를 담당하고 있는 19인의 전문가가 심사위원으로 참여합니다. 이번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려면 어떤 준비를 해야 하는지 각 심사위원으로부터 의견을 들어봤습니다.

제12회 청년기업가대회 심사위원으로 참여하는 박진범 스케일업파트너스 부사장은 KB인베스트먼트 투자본부장, 중소기업 최고재무책임자(CFO)를 거쳐 현재 스케일업파트너스에서 주로 시리즈A 이상 투자를 담당하고 있다. 과거 제조기업 CFO로 일하며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했던 경험을 살려 컴퍼니빌더로서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하는데 집중하고 있다.

-올해 개인적으로 관심을 갖는 벤처투자 분야는? 올해 벤처투자 시장에서 주목받는 분야는?

▶벤처시장에서 주목받은 분야는 배터리 소재나 전기차용 소프트웨어(SW), 인공지능(AI) 반도체 개발(팹리스 등), 우주항공, 방산무기 등이다. 개인적으로는 분야보다 BM(비즈니스 모델) 중심의 투자를 선호한다. 유행에 휩쓸리지 않고 국가산업발전에 기여하는 사업이라면 가리지 않는다. 굳이 말하자면 소재 부품 장비와 의료기기를 들겠다.

-올해 벤처투자 업계의 주요 이슈는?

▶첫째, 기관투자자(LP)들의 보수적 투자로 인한 펀드결성 위축 및 플랫폼기업과 바이오기업에 대한 후속투자 여부

둘째, 투자업체들 중 추가 펀딩 실패 시 유동성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방안(M&A 등) 활성화 여부

셋째, 정부의 벤처산업 전반를 향한 보다 적극적인 지원책 여부

-올해 벤처투자가 크게 위축되고 있는데 스타트업이 살아남으려면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피해야 할 것이 있다면?

▶살아남으려면

첫째, M&A 및 사업구조조정

둘째, 향후 1년 이상을 견디기 위한 경비 절감

셋째, 파이프라인 우선순위 조정을 통한 연구 선택과 집중

넷째, 자체 증자 및 정책자금 등 활용 등이다.

피해야 할 것은

첫째, 핵심인력 이탈

둘째, 핵심 경영진의 리더로서 불안감

셋쌔, 경영진 간의 갈등과 분열 등이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