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주거복지 전문가, 시니어케어 스타트업 ‘케어닥’ 고문 위촉

61

시니어 케어 스타트업 케어닥 고문에 위촉된 박동현 전국노인주거복지시설협회 회장 /사진=케어닥 제공

시니어 케어 스타트업 케어닥이 시니어 대상 주거복지 사업 확장을 위해 박동현 전국노인주거복지시설협회 회장을 고문으로 위촉했다고 17일 밝혔다.

박동현 고문은 신라호텔, 조선호텔 등 호텔 업계를 두루 거친 후 시니어 주거 환경 분야에서 오랜 기간 경력을 쌓은 시니어 주거 서비스 전문가다. 2012~2017년 도심형 시니어 타운의 성공 모델로 평가받는 시니어 레지던스 ‘더 클래식 500’ 대표를 역임했다.

2016년부터는 전국노인주거복지시설협회장으로 활동을 이어왔다. 서울대에서 2013년 첫 개설한 웰에이징·시니어산업최고위과정 1기 과정을 수료하는 등 시니어 산업 전반에 대한 풍부한 역량을 다양하게 갖췄다.

케어닥은 박 고문과 함께 시니어 주거 환경에 대한 인식 개선에 적극 나선다. 민간주도형 시니어 주거 환경 조성의 저변을 확대하고 누구나 안전하고 건강한 시니어 라이프케어를 경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박 고문은 “시니어 돌봄 사업의 전문성을 지향하는 케어닥의 강점이 시니어 주거 복지 수준 향상에 긍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며 “누구나 건강하고 긍정적인 노년의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시니어 주거 서비스 산업을 확대하는데 노력하겠다”고 했다.

박재병 케어닥 대표는 “전문적인 시니어 주거 환경의 확충은 생애주기 맞춤형 시니어 돌봄 서비스 제공을 위한 중요한 과제”라며 “박 고문 초빙을 계기로 시니어 돌봄 데이터와 전문 역량을 활용한 시니어 주거 서비스 개선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