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하면 보상주는 ‘밀리언즈’, 150여개 그루스터디카페에 도입

58

서정욱 아토스터디 영업본부장(왼쪽)이 신중현 루센트 부사장과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 /사진=아토스터디 제공

독서실과 스터디카페에서 공부한 시간을 포인트로 지급하는 서비스 ‘밀리언즈’를 운영하는 에듀테크 스타트업 아토스터디가 전국 150여개 그루스터디카페를 운영 중인 루센트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아토스터디는 전국 그루스터디카페 가맹점에 입퇴실 및 공부 시간 자동 확인 등이 가능한 밀리언즈 솔루션을 연동한다.

그루스터디카페 이용자들은 밀리언즈를 통해 △자동 공부시간 측정에 따른 일간·주간 학습 리포트 △공부 시간에 따른 리워드 △게이미피케이션 요소를 가미한 공부시간 랭킹 시스템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그루스터디카페는 공신닷컴 학습 멘토로 활동하고 있는 공부의 신 ‘강성태’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구성된 학습 공간이다. 아토스터디는 솔루션 적용을 위해 시간 측정 센서 등 1000만원 상당의 사물인터넷(IoT) 패키지와 대형 모니터 설치를 지원한다.

아토스터디 관계자는 “그루스터디카페를 시작으로 솔루션 적용 매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밀리언즈를 통해 독서실 이용자가 학습 능률이 자연스럽게 상승하는 경험을 얻을 수 있도록 그루스터디카페와 다방면으로 긴밀하게 협업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