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새로운 시도로 ‘글로벌 창업대국’ 시대 이끌어 달라”

231


중기부·과기정통부·VC업계·대학 등 유니콘팩토리 출범 2주년 축하메시지

(왼쪽부터)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종성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유웅환 한국벤처투자 대표이사, 이광형 카이스트(KAIST·한국과학기술원) 총장/머니투데이 자료사진

‘미디어 액셀러레이팅’이라는 새 지평을 연 ‘유니콘팩토리’ 출범 2주년을 맞아 스타트업 업계에서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보내왔다. 국내 창업생태계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앞으로 더 큰 역할을 기대한다는 목소리였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유니콘팩토리는 우리 벤처·스타트업이 유니콘(기업가치 1조원 이상의 비상장사)으로 성장해 나가는 장을 마련해줬다”며 “지금껏 스타트업신을 심층 취재해온 역량을 기반으로 앞으로 더 새로운 시도를 펼쳐 ‘스타트업 코리아’, ‘글로벌 창업대국’ 시대를 이끌어 달라”고 주문했다.

이종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국내 기술창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출범한 유니콘팩토리는 공공연구성과 사업화, 실험실·연구원 창업에 대한 전문 콘텐츠를 제공해왔다”며 “무엇보다 면밀한 기획과 분석으로 유망 스타트업을 집중 조명해 창업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과 이해를 드높였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깊은 통찰력을 토대로 유망 스타트업 발굴·육성을 위한 첨병 역할을 계속 해달라”고 당부했다.

(왼쪽부터)윤건수 한국벤처캐피탈협회장, 이준표 소프트뱅크벤처스 대표, 이승재 버킷플레이스 대표/사진=머니투데이 사진DB

국내 벤처캐피탈(VC)업계도 유니콘팩토리가 양질의 벤처투자 생태계를 구축하고, 더 나은 미래를 만들어 나가는 데 힘을 보태 달라며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유웅환 한국벤처투자 대표이사는 “유니콘팩토리의 ‘스타트UP스토리’는 국내 우수 스타트업의 창업과 글로벌 진출 사례를 상세히 소개해 예비·초기 창업자들에게 많은 정보를 제공했고, 신산업·신기술을 심층 분석한 ‘줌인 트렌드’와 ‘테크업팩토리’는 엑셀러레이터, 벤처캐피탈 등 심사역에게 투자 인사이트를 제공했다”고 강조했다.

윤건수 한국벤처캐피탈협회장은 “유니콘팩토리는 정확하고 깊이 있는 정보를 바탕으로 벤처생태계의 대변자로 자리매김했다”며 “경기 침체 여파로 투자심리가 위축된 상황에서도 유니콘팩토리가 스타트업의 든든한 동반자가 돼 지금의 위기를 뚫고 더 큰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해달라”고 전했다.

이준표 소프트뱅크벤처스 대표는 “스타트업이 다양한 도전을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은 이들에 대한 지속적인 애정과 관심일 것”이라며 “유니콘팩토리가 국내 스타트업 업계 발전을 위한 조력자가 돼 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왼쪽부터)강훈식 국회 유니콘팜 대표의원,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 대표, 최항집 스타트업얼라이언스 센터장/사진=머니투데이 포토DB

국회 스타트업 연구모임 유니콘팜을 비롯해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의 일익을 맡고 있는 민간비영리지원기관들도 유니콘팩토리의 활약을 높게 평가했다.

강훈식 국회 유니콘팜 대표의원은 “이름마저 형제처럼 닮은 유니콘팩토리가 이슈를 제기하면 유니콘팜이 이를 받아 국회 아젠다로 만든 경우가 종종 있었다”며 “앞으로도 스타트업의 혁신과 정치 혁신이 맞물리는 장을 함께 만들면 한다”고 강조했다.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 대표는 “유니콘팩토리는 지난 2년간 규제나 비즈니스 환경 개선 등 어려운 현장 이야기를 생생하게 전하며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해 왔다”고 말했다.

최항집 스타트업얼라이언스 센터장은 “혁신 기술은 방법을 새롭게 하고, 혁신 비즈니스는 삶을 새롭게 하고, 혁신 미디어는 사람을 새롭게 한다”며 “다음 1년이 더 기대되는 진화하는 유니콘팩토리를 응원한다”고 전했다.

학계와 업계에서도 유니콘팩토리의 2주년을 축하하며, 앞으로 국내 창업생태계 발전과 글로벌화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이광형 카이스트(KAIST·한국과학기술원) 총장은 “한국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성공사례를 공유한 유니콘팩토리의 연중기획 ‘진격의 K스타트업 세계로’, 딥사이언스·딥테크 창업 활성화를 위한 ‘K-테크 스타트업 왕중왕전’ 등은 국내 창업생태계에 의미 있는 변화를 불러올 가치 있는 시도가 아닐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뛰어난 기술력으로 세계 무대에 도전장을 던질 우리 스타트업의 도전을 생생하게 전해달라”고 전했다.

가구·생활용품 플랫폼 ‘오늘의집’ 운영사 버킷플레이스의 이승재 대표는 “유니콘팩토리가 지난 2년간 스타트업과 투자업계, 독자를 연결하는 구심점 역할을 해줬다”며 “앞으로도 유니콘팩토리가 선보일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콘텐츠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