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트, ‘iF 디자인 어워드 2023’ 본상 2관왕 달성

181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의 인공지능(AI) 일임투자 서비스 ‘핀트(fint)’가 ‘iF 디자인 어워드 2023’에서 2개의 본상을 동시에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1953년부터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에서 주관하는 디자인 대회로, 미국의 ‘IDEA’, 독일의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핀트는 이번 대회에서 커뮤니케이션 부문 ‘브랜드 아이덴티티’ 본상과 ‘브랜드 캐릭터 디자인’ 본상을 수상하며 국내 비대면 투자일임 서비스 최초로 2관왕을 달성했다. 핀트의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은 지난 2020년에 이어 두번째다.

2019년 4월 국내 최초로 비대면 AI 투자일임 시장을 연 핀트는 고객의 입장과 목소리를 반영하며 서비스를 꾸준히 고도화해 왔다. 2021년 7월 대대적인 브랜드 리뉴얼을 통해 누구나 일상생활 속에서 간편하게 맞춤형 금융 서비스를 누릴 수 있는 기반을 구축했다.

지난해 3월 선보인 ‘핀트 유니버스 캐릭터’는 지난해 말 독일의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2023 독일 디자인 어워드(GDA)’에서 최고 등급상 중 하나인 ‘스페셜멘션’을 수상하기도 했다.

윤석준 디셈버앤컴퍼니자산운용 마케팅커뮤니케이션실장은 “핀트가 매해 권위있는 글로벌 디자인 어워드 수상이라는 성과를 이룰 수 있었던 것은 항상 고객을 최우선으로 하며 보다 간편하게 건강한 투자 습관을 형성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고도화한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고객 관점에서 서비스를 바라보고 소통하며 함께 성장하기 위해 전사적인 역량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