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KSC 입주기업 모집…”스타트업 해외진출 지원”

75

] K-스타트업센터(KSC) 싱가포르 공유 오피스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이 국내 유망 스타트업의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K-스타트업센터(KSC)에 입주할 기업을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KSC는 해외진출 가능성이 높은 성장단계 창업기업의 현지 투자유치, 국가간 교류 활성화 등을 지원하기 위해 전 세계 혁신 거점에 조성한 창업기업 해외 진출 플랫폼이다.

모집 거점은 미국(시애틀), 싱가포르, 프랑스(파리), 베트남(하노이)이다. 스타트업이 최대 3년간 입주할 수 있는 사무공간을 비롯해 사업화, 규제인증, 바이어 발굴과 투자유치 기회 등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특히 KSC 하노이는 7월에 문을 열 예정이다. 기업형 벤처캐피탈(CVC)인 롯데벤처스와 민관협력 방식으로 스타트업의 성공적인 동남아 진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모집대상은 국내외 투자유치 실적이 있거나 최근 3년 이내 해당국가 또는 인접국가에 수출 실적이 있는 신청일 기준 업력 7년 이내 창업기업이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신산업창업분야 중소기업은 업력 10년 이내다.

안정곤 중진공 글로벌성장본부장은 “KSC는 지난해 123개 스타트업을 지원해 총 2627억원의 투자를 유치하는 성과를 창출했다”면서 “앞으로도 스타트업의 성공적인 글로벌 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
유니콘팩토리
‘]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