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삼성서울병원 “의료산업 디지털화와 K-의료 수출 협력”

129
KT-삼성서울병원, 의료산업 디지털화와 K-의료 수출 '맞손'
KT-삼성서울병원, 의료산업 디지털화와 K-의료 수출 ‘맞손’

[K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T[030200]는 삼성서울병원과 국내외 의료산업 디지털전환(DX)과 한국의 보건의료서비스 글로벌 확산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협약 주요 내용은 K-의료 시스템 글로벌 확산을 위한 파트너십 구축, 디지털 헬스케어 기반 환자 사후관리, 빅데이터를 활용한 의료 AI 공동연구 등이다.

KT와 삼성서울병원은 의료진의 의사 결정을 보조하고, 업무 효율을 높일 수 있는 예방·진단·치료·관리 분야의 AI를 함께 연구한다.

KT는 알고리즘을 개발하고 삼성서울병원은 의료AI 과제 발굴, 알고리즘 고도화에 참여한다.

삼성서울병원 기획총괄 김희철 교수는 “우리나라가 미래의료 환경의 표준을 제시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T AI/DX융합사업부문장 송재호 부사장은 “이번 파트너십 구축으로 양사의 핵심 역량과 축적된 노하우가 결합한다면 KT의 베트남 헬스케어 사례는 K-의료 수출의 성공모델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며 “내년 예정된 현지 건강검진센터를 조기 안착시키고 이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했다.

KT와 삼성서울병원은 2019년부터 5G 인프라를 활용하는 등 의료산업 DX 추진을 위해 협력해왔다.

lisa@yna.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