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페이, 11만여 개 가맹점에서 2600만여 건 결제

129

결제 가맹점 중 카페·약국·한식점이 가장 많았다
결제 건수 2580만건 중 오프라인 결제 93%
애플페이에 많이 등록된 신용카드 ‘네이버 현대카드’, ‘현대카드ZERO Edition2’, ‘코스트코 리워드 현대카드’

현대카드가 애플페이 출시 100일을 맞아 결제 관련 주요 지표와 회원별 개인화 리포트를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3월 21일 Apple Pay 출시 이후 이달 27일까지 결제가 발생한 가맹점은 10만8000여 곳으로 나타났다. 전체 결제 가맹점 중 77%에 해당하는 8만3000여 곳의 가맹점은 연매출 30억 미만의 영세∙중소가맹점이었다. Apple Pay 공식 참여 브랜드 외 결제가 일어난 가맹점은 2만4000여 곳(22%)으로 나타났으며, 업종별로 봤을 때 카페, 약국, 일반 한식점이 가장 많았다. 공식 참여 브랜드 외 영세∙중소가맹점들의 자발적인 단말기 도입이 늘어나면서 이 가맹점들의 결제도 함께 늘어나고 있는 것이다.

Apple Pay 이용방법, 공식 참여 브랜드 등 상세한 정보는 현대카드 홈페이지와 현대카드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현대카드]
Apple Pay 이용방법, 공식 참여 브랜드 등 상세한 정보는 현대카드 홈페이지와 현대카드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현대카드]

결제 건수는 2580만 건을 넘어섰다. 이 중 93%가 오프라인에서 결제됐고, 7%가 온라인에서 결제됐다. Apple Pay 최다 이용 고객의 누적 결제 건수는 800건을 넘어섰다. 가장 많은 결제가 발생한 오프라인 가맹점은 GS25, CU, 코스트코, 스타벅스, 파리바게뜨, 온라인 가맹점은 배달의민족, 무신사, 버거킹, 롯데ON, 대한항공 등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은 카드를 지갑 앱에 등록한 회원은 총 10개의 카드를 등록했다. Apple Pay에 가장 많이 등록된 신용카드는 ‘네이버 현대카드’, ‘현대카드ZERO Edition2’, ‘코스트코 리워드 현대카드’였다.

또, Apple Pay 이용자 중 가장 나이가 많은 고객은 90세로 확인됐다. Apple Pay로 한 번에 결제한 최고 금액은 약 4000만원 상당의 백화점 사용 건이었다. Apple Pay의 이용자가 확대됨에 따라 사용 연령대 및 가맹점, 이용금액 등이 다양해지고 있는 것이다.

해외에서의 이용도 활발했다. 전체 결제 금액의 9.4%가 해외에서 결제됐으며, 가장 많은 결제가 일어난 국가는 미국(20.0%), 일본(12.4%), 영국(8.6%) 순이었다. 결제 건수 기준으로 회원들이 가장 많이 이용한 해외 오프라인 사용처는 스타벅스였고, 세븐일레븐이 다음을 차지했다. 미국 뉴욕의 대중교통 서비스인 ‘MTA(Metropolitan Transportation Authority)’이 그 뒤를 이었다.

한편, 현대카드는 Apple Pay 첫 결제 시점, 누적 결제 금액, 총 결제 건수와 상세 내역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는 회원별 개인화 리포트도 현대카드 앱을 통해 제공한다. Apple Pay 결제에 관한 흥미로운 기록들을 시상식 형태의 콘텐츠로 보여주는 ‘Apple Pay로 남긴 특별한 순간들’ 콘텐츠도 함께 확인할 수 있다.

ⓒ 사례뉴스는 비즈니스의 다양한 사례를 공유합니다. 출처를 표기한 다양한 인용과 재배포를 환영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