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시장, 교통·일자리 호재 갖춘 곳만 흥한다…’옥석가리기’ 심화

210
자료제공=현대ENG‘힐스테이트 속초’ 투시도.

최근 청약시장에서 가격 안정성이나 교통, 일자리 등 개발호재 갖춘 곳만 흥행하는 양상이 이어지고 있다. 고금리에 매수심리 저하 이어지자 실수요자가 합리적 단지만 찾으면서다. 집값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지만, 지방은 내림세가 이어지고 있고 주택 매수 심리도 좀처럼 되살아나지 않는 상황이다. 이에 가격 하락에서도 비교적 안전한 단지를 수요가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15일 통계청에 따르면, 4월 전국 주택시장 소비심리지수는 98.4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동월(109.7) 대비 11.3포인트(p) 낮은 수치다. 주택시장 소비심리지수는 주택 시장에 대한 소비자의 기대 심리를 나타내는 지수로 0~200의 값으로 표현된다. 지수가 100을 넘으면 전월보다 가격 상승 및 거래 증가 응답자가 많음을 의미한다.

이에 주택 실수요자는 굵직한 개발 호재를 갖춘 지역의 단지로 눈을 돌리고 있다. 해당 요소를 갖춘 단지는 수요가 풍부해 매매 가격 하락 위험이 비교적 적고, 상승장이 도래했을 시 가격이 상승할 여력이 높기 때문이다.

가장 관심을 받는 호재는 단연 철도 교통망 개발 호재다. 철도 교통망 호재는 교통 환경이 편리해지는 것은 물론, 생활 인프라도 함께 조성돼 정주 여건도 좋아진다.

최근 철도 교통망 호재를 갖춘 단지는 어려운 시장 속에도 많은 수요자가 몰리며 높은 관심을 받았다. 청약홈에 따르면, 6월 경기 파주시 파주운정3지구에서 분양한 ‘운정자이시그니처’는 GTX A 노선 생활권으로 주목받으며 650가구(특별공급 제외) 공급에 4만1802명이 지원해 평균 64.3대 1의 두 자릿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지방에선 부산-마산 복선전철선 등 철도 교통 개발 호재를 갖춘 부산 강서구 에코델타시티에서 분양한 ‘에코델타시티 푸르지오 린’도 많은 관심을 받았다. 그 결과 단지는 605가구 모집에 7328개 청약 통장이 접수되며, 평균 12.1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한 바 있다.

이에 앞으로 철도 교통망 수혜 예정 단지 중 분양 중이거나 청약 예정인 단지에도 이목이 쏠린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달 강원 속초시 금호동에서 ‘힐스테이트 속초’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속초시에서 2021년 이후 처음으로 분양하는 단지로, 단지 반경 3km 이내에 서울에서 춘천을 거쳐 속초까지 연결되는 춘천~속초 동서고속화철도(2027년 개통 예정) 개발사업이 진행 중이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5층, 11개 동, 전용면적 84·104㎡ 총 92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호반건설은 같은 달 서울 용산구 한강로2가에서 ‘용산 호반써밋에이디션’을 공급할 예정이다. 단지는 용산역과 신용산역 도보거리에 들어서며 2030년에는 용산역에 GTX B노선까지 개통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8층~지상 39층, 전용면적 84·122㎡ 총 110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롯데건설은 이달 인천 서구 원당동에 ‘검단신도시 롯데캐슬넥스티엘’ 아파트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인천지하철 1호선 연장 신설역(가칭 101역) 도보 4분 거리에 있는 초역세권 단지다. 지하 2층~지상 최고 29층, 4개 동, 전용면적 84·108㎡형 총 372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9월 강원 강릉시 견소동에 ‘강릉 견소동아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강릉역은 동해북부선이 계획된 대표적인 역사로 현재 KTX가 운행되고 있는 만큼 광역 교통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