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캄보디아 통합 상업은행 ‘KB프라삭은행’ 최종 승인

175

d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캄보디아 상무부로부터 통합 상업은행 ‘KB프라삭은행(KB PRASAC BANK PLC.)’ 출범에 대한 최종승인을 받았다고 6일 밝혔다.

국민은행은 앞서 지난달 16일 캄보디아 중앙은행(National Bank of Cambodia)으로부터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와 상업은행 ‘KB캄보디아은행’의 합병을 통한 ‘통합 상업은행’ 출범 인허가를 취득한 바 있다. 이어 지난 4일 캄보디아 상무부로부터 통합 최종 승인을 받아 ‘KB프라삭은행’을 공식 출범하게 됐다.

국민은행은 지난 2009년 ‘KB캄보디아은행’을 설립하며 캄보디아에 처음 진출했다. 이후 소액대출 전문 금융기관인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 지분 70%를 2020년 4월에 인수하고, 2021년 10월 잔여 지분까지 확보하며 완전 자회사로 편입했다.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는 지난해 말 기준으로 상업은행을 포함한 캄보디아 전체 금융기관 중 이익과 자산이 각 2위, 4위 수준이다. 국민은행은 이번 라이선스 격상 및 통합 최종 승인을 통해 기존 소매금융만 가능했던 프라삭 마이크로파이낸스의 인프라를 기업금융 등 법인고객 대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성공적인 상업은행 라이선스 취득은 현지에서 어려운 금융환경 속에서도 성과를 일구어낸 국민은행의 경영관리 능력이 금융당국으로부터 높게 평가받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조남훈 KB금융 글로벌전략총괄 전무도 “전국 180여개의 영업 네트워크와 5000명이 넘는 대출 세일즈 인력을 활용한 영업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