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 중국 증시, 정치국 회의 이후 구체화된 정책 확인하며 상승”

162
출처=키움증권중국 증시 추이

7일 키움증권은 지난주(7월 31일~8월 4일) 중국 증시가 7월 정치국 회의 이후 각 정부부처의 구체화된 정책을 확인하면서 상승했다고 분석했다.

7월 31일~8월 4일 기준 중국 상해 종합지수는 0.4% 오른 3288.1, 선전 종합지수는 0.9% 오른 2071.6을 기록했다.

홍록기 키움증권 연구원은 “지난주 중국 증시는 7월 정치국 회의 이후 각 정부부처의 구체화된 정책을 확인하면서 상승했다”며 “특히 인민은행은 금융기관 지급준비율 인하, 공개시장 조작, 중기유동성지원창구(MLF) 등 통화정책 수단을 유연하게 활용해 은행 시스템의 유동성을 충분히 확보해야 한다며 추가 통화완화 가능성을 시사했다. 시장에서는 8월 중 은행권 지준율 인하를 기대 중이며, 인민은행은 올해 3월 지준율을 25bp 인하한 바 있다”고 설명했다.

홍 연구원은 “이번 주 중국 증시는 7월 수출입, 물가, 신용 등 지표와 추가 부양책 발표에 시장 이목이 쏠릴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중국 국무원 세무총국은 민간 경제 발전 촉진을 위한 28개 세금 우대 정책을 발표했다.

바이트댄스는 대화형 인공지능(AI) 프로젝트 ‘그레이스’의 베타 테스트를 시작했다.

+1
0
+1
0
+1
0
+1
0
+1
0